정애연, 드라마 '브라보 마이 라이프' 종영 소감 "성장한 작품"

 

 

[스포츠서울 김효원기자]

 

배우 정애연이 드라마 ‘브라보 마이 라이프’ 종영 소감을 밝혔다.

 

정애연은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SBS ‘브라보 마이 라이프’ 종방연에 참석한 사진과 종영소감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애연은 함께 한 출연진들과 종영을 기념하며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극중 드라마 작가 ‘윤지영’으로 분한 정애연은 털털하고 보이시한 매력을 선보여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정애연은 “‘브라보 마이 라이프’ 어느덧 종영이네요. 극 중간에 갑자기 등장하게 된 저 윤작가를 많이 배려해주시고 챙겨주신 감독님, 작가님, 동료 연기자 분들 너무 감사 드립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전에 제가 했던 역할이랑은 다른 시원 털털 푼수 매력이 있는 윤작가를 연기하면서 스스로 많은 공부가 되었구 연기에 재미가 더해지는 것 같아요. 좋은 작품 함께하게 돼서 정말 행복했어요. 저는 또 다른 작품으로 돌아올게요. 안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드라마 ‘브라보 마이 라이프’ 마지막 회는 3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23 Wix.com 을 통해 제작된 본 홈페이지에 대한 모든 권리는 (주)카라멜이엔티에 귀속됩니다.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311, 아남타워 914호

  • 더보기 청소
  • Facebook Clean
This site was designed with the
.com
website builder. Create your website today.
Start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