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영주, '토크몬' 이어 '비스'까지…新 예능 대세 등극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정영주가 '비디오스타'에서 특유의 예능감을 뽐내 주목 받고 있다.

지난 23일, '미친 집념! 불굴의 마이웨이 특집'편으로 방송된 '비디오스타'에서는 정영주, 이재용, 김재화, 미료, 에이솔이 출연해 각자 꿈을 위해 한 길만 걸어온 이야기를 전했다.

 

앞서 '토크몬'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한 정영주는 연이어 '비디오스타'에도 등장하며 풍성한 재미를 안겼다.

이날 정영주는 이재용, 김재화와의 즉흥 연기는 물론, 뮤지컬 '레베카'의 'I'm An American Woman' 노래를 완벽히 소화하는 등 그 동안 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매력을 발산했다.

 

화려한 패션에 대해 MC들이 질문하자 정영주는 평상시에도 옷을 남다르게 입어 배우 조정석이 '매시(매일이 시상식)'라는 별명을 붙여줬다고 답했다. 이후 공개된 정영주의 파격적인 일상 패션에 출연진은 깜짝 놀라는 반응을 보였다.

 

또 정영주는 과거 에어로빅 강사 출신이었음을 밝히며 직접 강사 시절 모습을 그대로 재현했다. 박나래, 김숙과 합을 맞춘 정영주는 에너지 넘치는 안무로 큰 웃음을 유발했다. 포털 사이트 연관 검색어인 '엄앵란 딸'에 대한 질문에 대해서는 닮은 생김새 덕분에 30년 동안 따라다닌 별명이라고 털어놓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토크쇼에 자주 출연해달라는 김숙의 말에 정영주는 "막 불러주세요! 아무 때나 시도 때도 없이"라며 예능 출연에 대한 열정을 전했다.

넘치는 입담과 신선한 캐릭터로 안방을 웃음바다로 만든 정영주는 새로운 예능 대세로 급부상 중이다. 드라마는 물론 예능까지 접수하며 활발히 활동 중인 정영주의 다음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23 Wix.com 을 통해 제작된 본 홈페이지에 대한 모든 권리는 (주)카라멜이엔티에 귀속됩니다.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311, 아남타워 914호

  • 더보기 청소
  • Facebook Clean
This site was designed with the
.com
website builder. Create your website today.
Start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