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 Wix.com 을 통해 제작된 본 홈페이지에 대한 모든 권리는 (주)카라멜이엔티에 귀속됩니다.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311, 아남타워 914호

  • 더보기 청소
  • Facebook Clean

'불후의 명곡' 정영주 매직...안방 홀리는 카리스마 무대

 


[enews24 전수미 기자] ‘불후의 명곡’에 출연한 배우 정영주가 휘성, 이현을 누르고 2승을 거둬 화제다.

 

24일 방송된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대한민국이 사랑한 국민 애창곡 특집 2부로 구성됐다.

 

정영주는 무대에 오르기 전 주병선의 ‘칠갑산’을 통해 애끓는 모성을 표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첫 경연임에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인 정영주는 무대에 오르자 언제 그랬냐는 듯 뮤지컬 디바다운 실력을 발휘했다.

 

이날 정영주는 ‘칠갑산’을 현대무용과 접목해 품격 있는 연출을 선보이며 관객들에게 깊은 감동을 안겼다. 웅장한 무대 구성과 호소력 짙은 보컬로 관객들의 심금을 울린 정영주는 436표를 얻으며 앞서 공연으로 3승을 차지한 휘성을 제쳤다.

 

"몸무게를 빼고 이렇게 높은 점수를 받아본 적이 없다"며 재치 있는 소감을 전한 정영주는 이후 이현까지 꺾으며 2승의 기쁨을 누렸다.

 

한편, 이날 ‘불후의 명곡’은 김용진, 허영지, 정영주, 이현, 노브레인, 홍진영 순으로 무대가 꾸며졌다.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쳐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This site was designed with the
.com
website builder. Create your website today.
Start Now